FH

FineHearingTM
풍부해진 청취 환경

 

FineHearing의 장점은 저음역대를 포함하여 모든 주파수에서 소리에 대한 인지를 높여주는 독보적인 MED-EL 음향 처리 기술에 있습니다. MED-EL 인공와우 이식자는 주위 환경의 소음 여부에 관계없이 필수 음향 정보에 대한 FineHearing(정밀청력)의 정밀한 제어를 통해 소리 인식량과 인식 정확도 향상이라는 혜택을 누리게 됩니다.

FineHearing 기술:

250-FS 250 120
120

120
음조

250

250
음조

250-FS

250음조

+

Fine
Structure

전체 음역대

FineHearing을 통해 이식자는 저주파수 음조를 포함하여 전체 음역대의 소리를 들을 수 있습니다. 전체 음역대를 청취함으로써 풍성한 음역의 음악을 감상하고 소리의 미세한 차이를 구분할 수 있습니다. FineHearing은 다른 어떤 인공와우 기술보다 광범위한 음감을 제공하도록 개발되었습니다. 광범위한 음역대가 MED-EL 인공와우 이식자에게 더욱 생생한 청취를 가능하게 합니다.

Fine Structure의
중요성

포괄적인 자극 범위는 최상의 청취력을 제공하기 위해 미세한 소리 구조를 정밀하고 정확하게 제어합니다. FineHearing은 최대 250가지 음감을 지원하여 탁월하고 정확한 청취력을 제공합니다. FineHearing은 고주파수와 저주파수를 포함한 모든 음역이 달팽이관에 의해 인식되는 방식을 제어함으로써 청취의 정확도를 개선합니다. 저주파수에서 향상된 정밀 처리 성능을 제공하는 유일한 기술입니다. 이러한 기술을 기반으로 FineHearing(정밀청력)은 매우 낮은 음조를 지원하여 훨씬 더 풍부하고 자연스러운 음악 및 청취 환경을 제공합니다.

Triformance
기술 시너지

Triformance는 독보적인 잔존청력 보존, 전체 달팽이관 보장 및 FineHearing을 기반으로 인공와우 시스템 이식자에게 최상의 청력을 제공합니다. 이러한 기술이 시너지 효과를 내서 최상의 청력을 지원합니다.

Triformance의 한 가지 요소로서 FineHearing(정밀청력) 기술은 더욱 풍부하고 자연스러운 청음 환경으로 가능한 최대 수준의 청력을 선사합니다.

FineHearing™
풍부해진 청취 환경

FineHearing은 더욱 풍부하고 자연스러운 청음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낮은 음조를 포함하여 전체 음역대에 접근을 지원하는 유일한 음향 코딩 기술입니다.

더 읽어보기

잔존청력 보존
미래의 건강한 청력을 위해®

달팽이관의 섬세한 조직에 대한 잔존청력 보존 기술은 현재와 미래에 인공와우의 혜택을 최적화합니다. 측벽에 배치가 가능하도록 설계된 부드럽고 유연한 전극은 섬세한 신경 조직을 보존하여 향후 청력을 보장함이 입증되었습니다.

더 읽어보기

전체 달팽이관 자극
전체 음역대

전체 달팽이관 자극(Complete Cochlear Coverage, CCC) 기술은 전체 음역대를 제공하여 자연음에 가까운 청력을 선사합니다. 전체 달팽이관 자극(Complete Cochlear Coverage, CCC) 기술은 달팽이관의 기저 부위부터 맨 위까지 전체를 자극하는 긴 전극선을 통해서만 구현됩니다.

더 읽어보기

HOME 메델의 신기술 FineHearing
MED-EL International INTERNATIONAL  법률 고지 PRIVACY POLICY IMPORTANT SAFETY INFORMATION SITEMAP 연락처
© 2019 MED-EL       forward.cc
We are using first- and third-party cookies which enable us to enhance site navigation, analyse site usage, and assist in our marketing efforts. Please click on 'Accept' to agree to the usage of cookies and hide this message permanently. You can find a list and description of the cookies used in our Cookie Policy.